Chris Choi's Blog

MBWA의 개념과 효용

with one comment

이 시대의 CEO들은 현장을 거침 없이 누비고 있다. 사무실에만 머물러서는 현장의 분위기를 느끼기가 좀처럼 쉽지 않으며, 현장의 상황을 잘 알지 못하면 적절한 의사 결정을 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기업들은 현장 제일주의를 추구하기도 하는데, 통상 이 같은 현장 경영을 MBWA Managing By Wandering Around 라 칭한다.

현장을 보지 않는 경영자는 성공하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현장의 목소리가 보고서를 통해 사무실 안으로 고스란히 전달되기를 바라는 매니저는 성공하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실제로 일이 처리되는 곳은 현장이다. 경영자가 현장에 좀 더 가까이 가려는 노력이 바로 MBWA이다.

MBWA라는 용어는 HP에서 처음 사용되었다. HP는 1940년대에 MBWA를 도입하였는데, 이 때는 상급자가 부하 직원을 찾아 다니며 고충을 듣는 현장 경영을 의미했다. 이 같은 Leadership과 존중의 기업 문화는 HP의 지속적인 성장을 가능케 한 원동력이 되었다.

MBWA의 개념을 세상에 전파한 것은 Tom Peters이다. 1982년에 출간된 그의 저서 『In Search of Excellence』에 MBWA에 대해 언급되는데, 온통 숫자와 가시적인 것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던 당시의 경영을 꼬집기 위함이었다. Tom Peters는 HP에서 “HP Way”를 소개 받던 중, “In-touch Management”를 실행하기 위한 방안으로 HP에서 사용되고 있던 MBWA의 개념을 접하게 되었다. 이 당시 HP가 사용했던 MBWA는 초기의 개념보다 많이 발전해 있었다. MBWA라는 개념 자체가 당시에는 매우 신선하고 충격적이었다.

 

MBWA 실천

저명한 벤처 투자가인 Craig Johnson은 심지어 자신의 사무실에서 자동차로 20분 거리 이상 떨어져 있는 기업에는 결코 투자하지 않는 것으로 유명했다. 그 만큼 MBWA는 기업 경영에 중요하다는 것이 그의 논지이다. 경영자들이 현장의 직원들과 상품들, 그리고 고객들과 직접 소통하고 감성적으로 연결됨은 매우 상징적인 일이다. 무엇보다 경영자들이 직접 현장을 봄으로써 실질적으로 얻는 것이 있다.

이미 Star Bucks는 세계 최고의 기업 중 하나로 성장했고, 기업이 갖추고 있는 시스템에 의해 대부분의 일이 처리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Howard Schultz는 매주 적어도 25개의 Starbucks 매장을 방문한다. 기업의 성장과 관계 없이 양질의 커피와 서비스가 제공되어야 하며, 그것을 현장에서 지켜보고 느끼는 것이 Howard Schultz의 MBWA이다.

 

References

Advertisements

Written by Chris Choi

October 28, 2012 at 12:47 pm

Posted in Business

Tagged with ,

One Response

Subscribe to comments with RSS.

  1. Thanks for such good informations

    kim youngju

    April 10, 2015 at 9:26 pm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