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 Choi

물에 빠지면

leave a comment »

물에 빠져 겁이 났던 적이 세 번 있었다. 초등학교 시절 계곡에서 수영을 했을 때, 신혼여행 중 스노클링을 했을 때, 멕시코에서 워터 슬라이드를 탔을 때. 물은 무섭다.

내 키를 넘는 물에 빠졌을 때 처음에는 허우적댈 수밖에 없다. 하지만 계속 허우적대면 위험에 빠질 수 있다. 어렵더라도 힘을 빼고 천천히 바닥으로 내려가야 한다. 바닥에 닿으면 힘을 주어 땅을 박차고 올라와야 한다.

인생의 위기를 맞았을 때도 비슷하지 않을까?

Advertisements

Written by Chris Choi

July 19, 2019 at 12:14 pm

Posted in Essay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