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 Choi

내 눈에 하트

leave a comment »

한 두 해만 더 지나도 어린이가 될 텐데, 아직까지는 너무 귀엽다. 내 눈에 하트가 생길 정도다.

아이는 자기가 귀여운 걸 알고 있을까?

이제야 왜 할배가 어린 나를 안고, 뽀뽀하고, 팔베개 해 주셨는지 알겠다. 내가 아이에게 그러니까.

Written by Chris Choi

February 19, 2020 at 7:49 pm

Posted in Family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