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 Choi's Blog

Posts Tagged ‘조용필

50주년, Thanks to You

with 4 comments

내가 만약 50년 간 인생을 바쳐 음악을 했다면, 미술을 했다면, 50년을 기념하는 공연이나 전시회의 이름을 무엇으로 할까? 우리 시대의 ‘가왕’, 아니 ‘가황’ 조용필님은 ‘Thanks to You’라는 이름을 붙였다. 팬으로서 오히려 고마웠다. 나에게 30여 년 간 좋은 음악을 들려 주셔서. 초등학교 시절, TV에서 조용필님의 노래를 들으며 노트에 노래 가사를 적던 게 받아쓰기 연습이었으며 감수성 기르기 연습이었는지도 모른다. 이제 내 나이 마흔이 되는 2018년, 그의 50주년 공연만큼은 놓칠 수 없었다.

공연 시작을 앞두고, 무빙 스테이지 끝에서 무대를 바라 본다.

 

50주년, Thanks to You_Image 1.jpg

[Image 1]

 

Best 4

조용필님의 수많은 명곡들 중에 Best 4를 꼽으라면 다음의 네 곡을 선택하겠다. 음반으로 들어도 좋지만, 라이브로 들으면 더 좋은 곡들이다.

 

  • 단발머리
  • 돌아와요 부산항에
  • 바운스

 

45주년 공연에서는 “돌아와요 부산항에”를 1절은 어쿠스틱으로, 2절은 일렉트릭으로 소화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1, 2절 모두 어쿠스틱으로. 개인적으로는 일렉트릭이 좋다.

앵콜 중 한 곡인 “바운스”는 한 번 듣고 다음 곡으로 넘어가기에 아까운 곡이다. 한 번 더 흥겹게 불러 주셨다!

 

[Link 1. ‘바운스’]

 

Ballads

조용필님의 발라드 곡 중 가장 좋아하는 16집 수록곡 “바람의 노래”. 사는 것은 살아가는 것이 아니다. 사는 것은 사랑하는 것이다. 한 구절의 노랫말로 내 마음을 사로잡는다.

 

나의 작은 지혜로는  수가 없네

내가 아는  살아가는 방법뿐이야

이제  해답이 사랑이라면

나는  세상 모든 것들을 사랑하겠네

바람의 노래”, 『조용필 16 Eternally조용필

 

이 한 소절로도 전율이 온다.

 

기도하는

비련”, 『조용필 4 못찾겠다 꾀꼬리』조용필

 

무빙 스테이지를 내려와 무대에서 멀리 떨어진 2층 객석 바로 앞에서 이 곡을 부른다. 팬들 사이에서 부르는 감흥 때문인지, 진지한 노래임에도 살짝 미소도 보여 주시고, 다른 공연에서는 눈물도 흘리셨다고 한다. 팬들 안에서 가장 아름다운 뮤지션임에 틀림 없다.

 

위대한 탄생

기타 최희선, 베이스 이태윤, 피아노 최태완, 키보드 이종욱, 드럼 김선중. 한 분 한 분도 최고의 실력자인데, 함께니 최강이다. 2004년부터 호흡을 맞춘 만큼, 눈빛만으로 통하는 이들이다. 조용필이 위대한 탄생이고, 위대한 탄생이 조용필이다. 개인적으로는 최희선님의 기타 플레이가 너무 좋다.

 

50주년, Thanks to You_Image 2.jpg

[Image 2. 기타리스트 최희선님]

 

50주년

이런 훌륭한 뮤지션의 친필 사인이 나에게 있다니! 감동이다. 혹시 다음 생이 있다면 조용필님과 같은 세대로 살아가고 싶다.

 

[Link 2. ‘조용필님의 사인을 받다!’]

 

50주년, Thanks to You_Image 3.jpg

[Image 3]

Advertisements

Written by Chris Choi

September 5, 2018 at 1:17 am

Posted in Music

Tagged with ,

조용필님

leave a comment »

Written by Chris Choi

April 19, 2016 at 10:23 pm

Posted in Music

Tagged with

조용필님의 사인을 받다!

with 5 comments

내 차엔 두 가수의 CD밖에 없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가수인 조용필님과 서태지님. 우스꽝스럽게 들릴 수도 있겠지만, 그들의 CD를 갖고 다니는 이유는, 만약에, 정말 만약에 길에서 그들을 만난다면 잽싸게 내려 CD에 사인을 받기 위함이다. 물론 이렇게 말하는 나도 현실성이 없다고 생각한다.

 

[Image 1, 2]

 

소망하면 이루어진다.

지인과 대화를 나누다가 아무 생각 없이 조용필님이나 서태지님이 언젠가 강연자로 오셨으면 좋겠다는 말을 했다. 지인의 반응은 의외였다. 어의 없다는 반응이 아니었다. 조용필님을 잘 안다는 것이었다. 젊은 – ‘늙지 않은’이 더 맞겠다 – 사람 중에 조용필님을 좋아하는 사람은 주변에서 처음 봤단다. 이제 아빠가 되어서인지, 아저씨가 되어서인지 뻔뻔함이 좀 더 많이 생겼다. 미안하지만 DVD에 사인을 받아줄 수 있겠냐고 물었다. 흔쾌히 부탁을 들어 주셨다. (M님, 감사합니다!) 감사한 마음에 스타벅스를 여러 잔 사 드렸다. 조용필님이 사인하는 모습까지 사진으로 보내 주셨다. (혹시 초상권에 문제가 있다면 꼭 말씀해 주세요.)

 

[Image 3, 4]

 

대중 가수의 사인 한 장에 뭐 그리 호들갑이냐고 핀잔을 들어도 좋다. 음악적 영웅이 나의 이름을 적어 주었다는 것만으로도 나에겐 기쁜 일이다. 그리고 소망하면 이루어진다는 믿음이 생겼다. 마지막으로 Networking의 중요함을 느꼈다.

Written by Chris Choi

April 19, 2016 at 1:14 pm

Posted in Music

Tagged with

미지의 세계

with one comment

하고 싶은 이야기 노래로 만들어요

사랑의 노래를 멈추지 말아요

미지의 세계”, 조용필

 

한 줄 가사에, 그리고 Vocal에 힘과 진정성이 느껴진다. 최희선님의 Guitar play 중 가장 좋아하는 곡이기도 하다.

그래서는 안 되겠지만 세상의 모든 음악이 사라지고 단 한 가수만 선택하라면, 주저 없이 조용필님의 음악을 택하겠다. (두 가수를 선택하라면 서태지님을.)

 

[Video 1. “미지의 세계” 출처: 조용필 YouTube Channel]

Written by Chris Choi

March 20, 2016 at 12:33 am

Posted in Music

Tagged with ,

45주년

with one comment

45년이라는 세월이 한 장의 음반에 담기기는 어렵겠지만, 조용필님의 음악적 정수가 담겨 있는 45주년 콘서트 음반.

45주년_Image 1

[Image 1]

나는 진정성이라는 단어를 반복하는 기사나 평론가를 좋아하지 않는다. 그러나 조용필님에게 진정성이라는 단어는 아깝지 않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조용필님의 곡들.

  • 그대 발길이 머무는 곳에
  • 나는 너 좋아
  • 단발머리
  • 돌아와요 부산항에
  • 바람의 노래
  • 자존심
  • 친구여
  • 추억 속의 재회
  • 허공
  • Bounce

[Video 1. “조용필 45주년 콘서트 ‘바운스(Bounce)’ live” 출처: TSN Company YouTube Channel]

[Video 2. “조용필 45주년 콘서트 Hello live” 출처: TSN Company YouTube Channel]

Written by Chris Choi

July 19, 2015 at 4:28 am

Posted in Music

Tagged with

Bounce

with 3 comments

조용필님의 ‘Bounce’. 외국에서 오래 살아서 조용필님을 잘 알지 못하는 아내가 그 곡을 들은 후에, 조용필님이 나이가 많음에도 오빠 같은 느낌이 든다고 했다. Vocal에 세월이 묻어나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곡의 느낌과 Vocal의 감성은 ‘오빠’다.

 

[Video 1. “바운스Bounce – 조용필Choyongpil 뮤직비디오with위대한탄생[방송용M/V]” 출처: 조용필 공식 YouTube Channel]

 

아들이 가장 먼저 좋아하게 된 대중 가요. 이 노래만 나오면 귀를 기울인다. 심지어 ‘타요’도 이긴다.

 

Bounce_Image 1

[Image 1]

 

최희선씨의 Guitar는 내게 대한민국 최고다.

Written by Chris Choi

October 7, 2014 at 9:42 pm

Posted in Music

Tagged wit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