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 Choi's Blog

Posts Tagged ‘PPT

The Age of No PPT

leave a comment »

일주일에 몇 시간이나 소위 ‘PPT’ 작성에 사용하고 계신가요? 저는 많은 시간을 사용하는 편은 아니지만, 한 번 작업을 시작하면 컨텐츠와 디자인, 스토리를 구성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편입니다. PPT 작성에 스트레스를 겪어 보지 않은 직장인은 드물 것 같기도 합니다.

어떤 Tool이든 동전의 양면처럼 장점과 단점이 존재할 수밖에 없습니다. PowerPoint나 Keynote 같은 Presentation Tool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일반 텍스트에 비해 스토리를 좀 더 명확하게 표현할 수 있고, 가독성이 높은 텍스트나 도형, 애니메이션 효과를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컨텐츠보다 형식, 혹은 디자인에 매몰될 경우 자칫 효율적인 보고를 방해할 수 있습니다. 강조하고 싶은 포인트가 세 가지인데, 네 부분으로 구성된 PPT 양식에 맞추기 위해 내용을 억지로 맞춰본 적은 없습니까?

효율성을 강조하는 실리콘밸리에서도 PPT에 대한 논쟁이 많습니다. 소통과 업무 진행의 효율을 위해 PPT 사용을 최소화 하자는 의견이 우세한데요, 어떤 이유로 최소화가 필요한지 살펴봤습니다.

 

 

Jeff Bezos, Amazon

Amazon의 CEO인 Jeff Bezos는 2012년 PPT 금지령을 내렸습니다. 작성에 시간이 걸리고, 구색에 맞춰 내용을 작성할 우려가 있다는 점에서였습니다. 대신 최대 여섯 장의 보도 기사 형식의 문서를 작성하도록 했습니다.

 

Sheryl Sandberg, Facebook

 

When I joined Facebook, one of the things I had to do was build the business side of the company, put some systems into place, but I wanted to do it without destroying the culture that made Facebook great. So one of the things I tried to do was encourage people not to do formal PowerPoint presentations for meetings with me, and I would say things like, “Don’t do PowerPoint presentations for meetings with me. Why don’t you come in with a list of what you want to discuss?” but everyone ignored me, they kept doing their presentations meeting after meeting, month after month. So about 2 years in, I said, OK, I hate rules but I have a rule, no more PowerPoint in my meetings and I mean it.

‘Sheryl Sandberg’s Full HBS Speech: Get On a Rocketship Whenever You Get The Chance’, Jay Yarow, Business Insider, May 25th, 2012

 

Steve Jobs, Apple

Steve Jobs 역시 PPT를 금지했습니다.

 

Zero PPT

현대카드의 정태영 CEO는 아예 ‘ZERO PPT’라는 이름으로 PPT Zero를 선언했습니다. 물론 Zero라고 해서 모든 직원이 PPT를 사용하지 못하는 것은 아닙니다. 기존에 작성한 자료는 Read only로 두었고, 고객사를 위해 일부 구성원들은 작성할 수 있게 했습니다.

정태영 CEO는 2년 간 실천한 ZERO PPT의 효과를 다음과 같이 언급했습니다.

 

  • 보고서가 간략해졌다. 그래서 회의 시간이 짧아졌고 핵심에 집중하게 되었다.
  • 종이와 잉크 사용량이 급감했다.

 

왜 많은 기업들은 PPT를 버릴 수 없는 것일까요?

 

Front

PPT를 잘 활용한 사례도 물론 있습니다. Front의 CEO인 Mathilde Collin은 투자자 유치를 위한 Series A와 Series B에 사용한 Deck를 공유했습니다.

 

 

  • 한 페이지에는 하나의 메시지만 담는다.
  • 간결하게 구성한다. 복잡한 구성은 집중을 방해한다.
  • 그래프 등 Data vizualization을 최대한 활용한다.

 

Clarity of communication is apparently something many founders struggle with. Make sure you are an expert at explaining and selling the opportunity in your business.

‘Front Series B Deck’, Mathilde Collin’s Medium, March 20th, 2018

 

References

Advertisements

Written by Chris Choi

October 3, 2017 at 12:58 am

Posted in Communication

Tagged with ,